소아청소년과

질환명 신생아 황달
정의 신생아에서 황달은 흔히 보는 증상으로 피부에 빌리루빈이 침착되어 노랗게 되는 것을 말하며, 만삭아의 60%, 미숙아의 80%에서까지 발견됩니다.
원인 신생아에서 황달이 흔한 이유는 여러 가지 이유가 있지만, 신생아 혈색소의 70%를 차지하는 주성분인 태아 적호혈구의 상대적인 짧은 수명과 신생아 간의 빌리루빈 제거 능력의 저하 때문인 것이 주요 원인이 됩니다.
증상 황달의 증상은 아기의 피부색이 노랗게 되는 것입니다. 보통 눈의 흰자위와 얼굴색이 가장 먼저 노랗게 변하며, 황달이 더 심해지면 몸통, 사지 및 발바닥까지 노랗게 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황달이 아주 심하게 되어 신경계통에 영향을 주는 것을 핵황달이라고 하는데, 핵황달이 발생하면 아기가 잘 먹으려 하지 않고, 처지며 정상적으로 있어야 하는 모로반사가 약하게 됩니다.
진단 피부 색깔로 황달의 정도를 어느 정도 파악할 수 있지만, 이것은 어디까지나 대략적인 것으로 정확한 혈중의 황달 수치를 반영하지는 못합니다. 총 빌리루빈 수치를 통해 정도를 평가하는데 보통 혈액검사를 통해 알 수 있고, 채혈하지 않더라도 피부에 기구를 이용하여 대략적인 빌리루빈의 수치를 측정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만약 의사가 생리적 황달이 아닌 병적인 원인을 감별해야 한다고 판단하는 경우는 채혈을 통해 원인을 찾는 다른 검사들을 추가로 시행하게 됩니다.
치료 황달이 심한 경우 신경학적인 장애를 초래할 수 있으므로, 일정한 수준 이상의 빌리루빈 수치가 확인되었을 때 입원하여 광선치료, 교환수혈 등의 치료를 받아야 합니다. 간의 이상, 담도 폐쇄가 원인이 되는 경우에는 수술을, 간염이 진단된 경우에는 내과적 치료가 필요합니다. 보통 혈중 빌리루빈 농도를 20mg/dL 이상으로 올라가지 않게 하는 것이 원칙입니다. 모유 황달 등 같은 경우에는 일시적으로 2 ~ 3일간 모유를 중단한 후 황달의 변화를 관찰하게 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또한, 생후 2주가 지난 경우에도 황달이 남아 있을 경우에는 병원에서 진찰을 받아야 합니다.
경과/합병증 혈중 빌리루빈이 뇌의 기저핵에 침착하여 신경세포를 파괴하는 핵황달이라는 것이 주요한 합병증입니다. 이 합병증 때문에 황달에 대하여 주의를 기울여야 합니다. 핵황달이 되면 사망할 가능성이 있으며, 생존한다 하더라도 뇌성 마비, 청력 상실 등의 후유증이 남게 됩니다.
예방방법 수유량이 부족하거나 머리에 혈종이 있는 경우 황달이 더 심해질 수 있으므로 잘 먹는 것이 중요하고 모유 황달이 의심되는 경우 2 ~ 3일간 모유를 중단하는 것이 도움됩니다.
생활가이드 집에서 아기를 관찰하실 때에는 되도록 밝은 곳에서 아기의 옷을 벗긴 후 살펴보는 것이 좋습니다. 아기의 피부를 눌러 보았을 때 얼굴이나 가슴까지만 노란색을 띠면 별문제가 없으나 팔, 다리 혹은 발바닥까지 노랄 때에는 병원에서 검진을 받아보아야 합니다.

Top